아사히 폭포

아사히 폭포

폭포의 물이 태양빛을 받아 물이 빛나 보이는 점에서 이러한 이름이 붙었다고 하며, 낙차는 약 100미터나 된다.
폭포의 표면에는 주상절리라고 불리는 벌집 같은 6각형의 단면이 보인다. 인공적으로 쌓은 것처럼 보이지만, 화산의 용암이 급격히 식어 굳어진 것으로, 가까이서 관찰할 수 있다.
아사히 폭포는 좁은 골짜기에 있으며, 주위는 나무로 덮여 있기에 여름에는 시원하며, 12월상순에서 중순에는 아름다운 단풍을 볼 수 있다.

호텔에서 차로 10분

access


다른 관광 장소

← 돌아 가기

INSTAGRAM#japatabi